Search results for '인재 확보'

요즘 인재들이 요구하는 것들

2017.07.11 18:30

요즘 외부 일정의 절반 이상은 '좋은 사람 있으면 소개해 주세요'와 관련된 미팅이다. 당장 필요한 포지션이 있는데 나와 우리 팀과 맞는 사람을 구하기가 너무 어렵다.


개발자로 시작해서 20년 넘게 회사에 다니면서 Pre Sales, Sales, 상품기획, 마케팅, 홍보, 전략기획 등의 다양한 일을 하면서 제일 힘든 일은 '사람 구하는 일'이다.


이전에 모시던 보스는 글로벌 대기업 임원 출신이셨는데, 그 회사에서 매니저들의 성과지표 중 가장 중요한 것이 '리크루팅(Recruiting)'이라고 하셨다. 기업의 모든 일은 사람에 의해서 시작되기 때문에 훌륭한 인재의 확보가 중요한 것은 당연한 것 같다.



사람을 모시려고 최근에 여러 사람을 소개받고 만나면서 요즘 인재들이 원하는 것들이 뭔지 알게 되었다. 일반화하기 어려운 이야기일 수도 있지만, 한 번쯤은 생각해봐야 할 것 같다.



1. 적절한 보상

옛말에 '싼 게 비지떡'이라는 말이 있듯이, 싸면서 좋은 물건은 없다. 구매 후기 등을 보다 보면 가장 많이 볼 수 있는 표현이 '가성비'인데, 가격 대비 성능의 비율이란 의미로 들이는 비용 대비 얻을 수 있는 효과를 말한다.

연봉이라는 것이 임직원 처지에서는 가능하면 많이 받고 싶고, 기업 입장에서는 줄 수 있는 금액의 한계가 분명히 있다. 내가 만나본 '괜찮은 사람'들은 모두 알만한 회사에서 놀라운 연봉을 받고 있었다.

돈이 전부는 아니지만, 연봉이라는 것이 회사가 생각하는 그 사람에 대한 가치로 해석될 수 있어서 회사 기준 안에서 최대한 맞춰주도록 하고 여전히 차이가 있다면 추가적인 다른 제안을 해야 한다. 실제로 적정 수준의 급여와 복지후생을 제공할 수 없다면 원하는 인재를 모시기 어렵다.

2. 성장할 기회

연봉 등의 금전적인 조건이 갭이 있더라도 제안받은 포지션과 회사가 경력에 미치는 영향이 긍정적이라고 생각하면 적극적으로 고려하는 사람들이 생각보다 많이 있다. 

개인적으로 성장할 기회인지,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는지, 내가 맡은 일이 성과를 낼 수 있는 일인지, 내가 중요한 일을 하게 되는지 등을 고려해서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면 연봉이나 복지후생에 크게 신경 쓰지 않는 사람들이다.

모셔오려는 사람이 있다면 그 사람의 커리어나 전문성을 고려해서 제안하는 포지션의 장점과 긍정적인 부분을 명확하게 제시할 수 있도록 사전에 조사도 하고 제안을 준비하고 만나야 한다.

3. 대박의 가능성

솔직히 가장 힘든 부분 중 하나일 수 있는데, 지금 근무하고 있는 회사가 나름 오래되고 관련 업계에서는 선도기업이지만 만나본 많은 분에게는 듣보잡 회사에 불과했다.

확실히 구인할 때도 기업의 브랜드가 다시 한번 중요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는데, 현재는 듣보잡일 수 있지만, 회사의 향후 계획이나 비전을 알려주면서 이 회사가 당신에게 '로켓'일 수 있다는 점을 보여주어야 한다.

로켓이 자리가 남았다면, 앞뒤 안 가리고 올라타야 한다고 생각을 하므로, 본인이 성장할 기회이자, 회사 성장의 떡고물을 먹을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도록 회사의 비전과 이를 가능하게 하는 계획을 알려줘야 한다.

4. 저녁이 있는 삶

최근에 확실한 변화가 보이는 것은 무엇보다 저녁이 있는 삶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다는 것이다. 높은 연봉이나 훌륭한 복지제도보다는 일과 삶의 균형을 통해 삶의 질을 높이고자 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것이다.

어떤 규모의 회사든 늘 사람이 부족하고 일은 많다. 그러다 보면 야근이 필요하고 주말 근무도 하게 된다. 이럴수록 임원이나 회사 대표가 가능하면 칼퇴근하고 업무 시간 외에 일하지 않고 연락을 하지 않아야 한다. 

실제로 그렇게 하려면 업무 시간에 최대한 집중해서 효율적으로 일하는 것을 고민하게 되면서 자연스럽게 문화가 만들어지고 이를 뒷받침하는 업무체계가 돌아가게 된다. 이를 바탕으로 칼퇴근이나 야근/주말 근무가 거의 없다는 것을 보여주어야 한다.

5. 일하는 환경

한때 IT업계에서는 듀얼모니터와 최신 사양의 새로운 PC를 제공해준다는 것을 자랑하는 회사들이 있었다. 개발자들의 생산성을 높일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해주겠다는 표시로 보였는데, 최근에는 유명한 기업들이 임직원들의 근무 환경에 큰 비용을 들이는 것을 쉽게 볼 수 있다. 

이러한 모습을 낭비라고 생각하는 대표들이나 임직원들이 생각보다 많은데,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고 집중할 수 있으면서 생산성을 높이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떠올릴 수 있는 업무 환경이 중요하기 때문에 낭비가 아닌 투자를 하는 것이다. 

그리고 무엇보다 입사하게 되면 함께 일하게 되는 사람들이 얼마나 좋은 사람들이며 뛰어난 사람들인지 알려주어야 한다. 당신에게 훌륭한 동료가 되어줄 사람들이 일하고 있는 곳에서 함께 일하자고 제안할 수 있다면 필요한 인재를 구하기 쉽지 않을까



다시 한번 말하지만 싸고 좋은 물건은 없다. 훌륭한 인재는 그만큼 가치를 인정해서 거기에 맞는 대우를 해줄 수 있어야 한다. 돈이 있다면 돈으로, 비전이 있다면 비전으로, 문화와 체계가 있다면 그것으로 대우를 해줄 때 인재를 구할 확률이 높아지는 것이다.


웹 개발자와 서비스 기획자 그리고 데이터 분석가를 모시고 있습니다. 관심 있으신 분은 park.yjin@gmail.com으로 연락 부탁드립니다. 




신고

마루날 Business/전략기획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