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주쿠 호텔 추천 - JR 큐슈 호텔 블라썸 신주쿠

2016.09.20 07:30

가족과 제주도나 가볼까 하다가도 가격을 보다 보면 차라리 일본을 다녀와야지 생각하는 경우가 많았다.


일본으로 출장을 가게 되면 주말에 휴가를 하루 정도 붙여서 가면 가족들이 중간에 와서 여행을 다니기도 괜찮아서 몇 번 다녀오기도 했는데, 아이가 9살인데, 이번에 10번째 일본 여행을 다녀왔다.


아직 일본어를 할 줄 모르지만, 일본어로 작동하는 장난감이나 기기에 익숙한 것을 보면 조만간 독학으로 일본어를 할 것 같다. 


일본을 자주 오가면서 한 가지 정한 원칙은 '잠은 편한 곳에서 잔다' 이다. 그리고 일정을 쪼개서 여기저기 다닐 일이 많은 여행에서는 무조건 역과 가까운 호텔을 숙소로 정한다.


이번에는 신주쿠역 남쪽 출구 근처에 있는 JR 큐슈 호텔 블라썸 신주쿠를 숙소로 정했는데, 시부야역에 있는 시부야 엑셀 도큐 호텔에 이어 최고의 위치를 자랑한다. (시부야 엑셀 도큐 호텔은 시부야역 위에 있으니 위치는 더할 나위 없이 좋다)



신주쿠역에서부터 호텔을 찾아가려면, 신주쿠역 남쪽 출구로 나온다.



최근에 새로 생긴 뉴우먼이 있는 바스타 신주쿠(신주쿠 버스터미널)쪽으로 횡단보도를 건너가서 오른쪽으로 내려간다.



내려오면, 아래 사진 오른쪽인데, 횡단보도를 건너와서 좌회전하면, 정면에 맥도날드가 보인다.



맥도날드를 보고 우회전해서 걸어가면 로손이 나오고 바로 옆에 호텔입구가 나온다.



호텔 로비에 들어서면 정면에 프런트 데스크가 있고 왼쪽에 엘리베이터가 있고 오른쪽에는 조식 뷔페를 하는 식당이 있는데, (점심, 저녁은 원래대로 식당 운영함) 수제 푸딩이 유명하다. 따로 판매도 하니까 조식 뷔페가 비싸다고 생각되면 따로 구매해서 드셔보시기를 권한다. 



이번에 묵은 방은 트윈룸인데, 아이가 커서 트리플로 신청을 해서 엑스트라 베드가 하나 더 있다. 엑스트라 베드도 푹신하고 자는데 괜찮았다.



화장실과 욕실이 분리되어 있어서 사용하기 편리했고 넓은 욕실이 마음에 들었다.



방이 16층이어서 뷰는 신주쿠역의 서쪽이 잘 보이는 뷰였다.



신주쿠 남쪽 출구에서 5분 정도 걸리는 거리였고, 신주쿠 서던테라스가 옆이어서 프랑프랑에 들러도 되고, 도큐핸즈가 있는 다카시마야 백화점에 가기도 좋다. 그리고 신주쿠역에 있는 오다큐 백화점이나 미로도, 루미네 쇼핑몰도 가깝고, 서쪽 출구에 있는 비쿠 카메라나 요도바시 카메라도 바로 옆이어서 여러 가지로 편리한 곳이었다.


혹시 아이를 동반하여 여행을 계획하시거나 여기저기 여러 곳을 다니실 계획이라면, 강력추천하는 깨끗한 호텔이다. 신주쿠역에서 가까워서 이동하는 중간에 호텔에 들러서 짐을 놓고 잠깐 쉬었다가 이동하기에 너무 좋은 위치에 있다.




신고

마루날 Etc. , ,